Acts 27:39 - Prayer Tents



Share:

Previous ChapterPrevious VerseCurrent ChapterNext VerseNext ChapterReduce Font SizeIncrease Font Size
Acts 27:39
New Living Translation
(New Living Translation) Acts 27:39 When morning dawned, they didn't recognize the coastline, but they saw a bay with a beach and wondered if they could get to shore by running the ship aground.
Acts 27:39 (NLT)




(The Message) Acts 27:39 At daybreak, no one recognized the land—but then they did notice a bay with a nice beach. They decided to try to run the ship up on the beach.
Acts 27:39 (MSG)
(English Standard Version) Acts 27:39 Now when it was day, they did not recognize the land, but they noticed a bay with a beach, on which they planned if possible to run the ship ashore.
Acts 27:39 (ESV)
(New International Version) Acts 27:39 When daylight came, they did not recognize the land, but they saw a bay with a sandy beach, where they decided to run the ship aground if they could.
Acts 27:39 (NIV)
(New King James Version) Acts 27:39 When it was day, they did not recognize the land; but they observed a bay with a beach, onto which they planned to run the ship if possible.
Acts 27:39 (NKJV)
(New Revised Standard Version) Acts 27:39 In the morning they did not recognize the land, but they noticed a bay with a beach, on which they planned to run the ship ashore, if they could.
Acts 27:39 (NRSV)
(New American Standard Bible) Acts 27:39 And when day came, they could not recognize the land; but they did observe a certain bay with a beach, and they resolved to drive the ship onto it if they could.
Acts 27:39 (NASB)
(Amplified Bible) Acts 27:39 Now when it was day [and they saw the land], they did not recognize it, but they noticed a bay with a beach on which they [taking counsel] purposed to run the ship ashore if they possibly could.
Acts 27:39 (AMP)
(쉬운 성경) 사도행전 27:39 날이 밝았습니다. 사람들은 그 곳이 어느 땅인지는 알 수 없었지만 그들의 눈에 모래밭이 있는 항만이 눈에 띄었습니다. 그래서 그들은 어떻게 해서든지 배를 모래밭에 대기로 작정하였습니다.
사도행전 27:39 (쉬운 성경)
(현대인의 성경) 사도행전 27:39 날이 밝았을 때 선원들은 어느 땅인지 모르지만 모래 사장이 있는 항만을 발견하고 될 수 있는 대로 거기에 배를 대려고 하였다.
사도행전 27:39 (현대인의 성경)
(개역 한글판) 사도행전 27:39 날이 새매 어느 땅인지 알지 못하나 경사 진 해안으로 된 항만이 눈에 띄거늘 배를 거기에 들여다 댈 수 있는가 의논한 후
사도행전 27:39 (개역 한글판)
(한글 킹제임스) 사도행전 27:39 날이 새어 보니 어느 땅인지는 몰랐지만, 해안선과 인접한 작은 만을 발견하고 그 곳으로 배를 대려고 작정하니라.
사도행전 27:39 (한글 킹제임스)
(바른성경) 사도행전 27:39 날이 새자, 그들은 어느 땅인지 알지 못하나 해변이 있는 어떤 항만을 발견하고 그곳에 배를 들여 댈 수 있을지 의논하였다.
사도행전 27:39 (바른성경)
(새번역) 사도행전 27:39 날이 새니, 어느 땅인지는 알 수 없지만, 모래밭이 있는 항만이 보였다. 그래서 그들은 어떻게 해서든지, 배를 거기로 몰아 해변에 대기로 작정하였다.
사도행전 27:39 (새번역)
(우리말 성경) 사도행전 27:39 날이 밝자 어떤 땅인지는 모르지만 그들은 모래사장이 펼쳐진 해안을 볼 수 있었습니다. 그들은 가능한 한 그곳에 배를 대기로 작정했습니다.
사도행전 27:39 (우리말 성경)
(개역개정판) 사도행전 27:39 날이 새매 어느 땅인지 알지 못하나 경사진 해안으로 된 항만이 눈에 띄거늘 배를 거기에 들여다 댈 수 있는가 의논한 후
사도행전 27:39 (개역개정판)
(공동번역 개정판 (1999)) 사도행전 27:39 날이 밝자 어느 땅인지는 알 수 없었지만 모래밭이 있는 물굽이가 눈에 띄어 어떻게 해서든지 거기에다가 배를 대기로 작정하였다.
사도행전 27:39 (공동번역 개정판 (1999))
(Original Languages (OT Hebrew, NT Greek)) ΠΡΑΞΕΙΣ 27:39 ὅτε δὲ ἡμέρα ἐγένετο, τὴν γῆν οὐκ ἐπεγίνωσκον, κόλπον δέ τινα κατενόουν ἔχοντα αἰγιαλὸν εἰς ὃν ἐβουλεύοντο εἰ δύναιντο ἐξῶσαι τὸ πλοῖον.
ΠΡΑΞΕΙΣ 27:39 (HebGrk)
(Reina-Valera (Spanish)) Hechos de los Apóstoles 27:39 Cuando se hizo de día, no reconocían la tierra, pero veían una ensenada que tenía playa, en la cual acordaron varar, si pudiesen, la nave.
Hechos de los Apóstoles 27:39 (RVR1960)
(Chinese Contemporary Bible) 使徒行传 27:39 天亮的时候,水手发现了一片不认识的陆地,看见一个有沙滩的海湾,便决定尽可能在那里靠岸。
使徒行传 27:39 (CCB)
(Chinese Union Bible (Traditional)) 使徒行传 27:39 到了天亮,他們不認識那地方,但見一個海灣,有岸可登,就商議能把船攏進去不能。
使徒行传 27:39 (CUV)
(Chinese Union Bible (Simplified)) 使徒行传 27:39 到了天亮,他们不认识那地方,但见一个海湾,有岸可登,就商议能把船拢进去不能。
使徒行传 27:39 (CUVS)
(Japanese Living Bible) 使徒言行録 27:39 夜が明けて、どこの土地かよくわからなかったが、砂浜のある入江が見えたので、できれば、それに舟を乗り入れようということになった。
使徒言行録 27:39 (JLB)
(Hindi Bible) प्रेरितों के काम 27:39 tc fcgku gqvk] rks mUgksa us ml ns'k dks ugha ifgpkuk] ijUrq ,d [kkM+h ns[kh ftl dk pkSjl fdukjk Fkk] vkSj fopkj fd;k] fd ;fn gks lds] rks blh ij tgkt dks fVdk,aA
प्रेरितों के काम 27:39 (BSI)
(Arabic Bible (Smith and Van Dyke Translation)) اعمال  27:39 ‎ولما صار النهار لم يكونوا يعرفون الارض ولكنهم ابصروا خليجا له شاطئ فاجمعوا ان يدفعوا اليه السفينة ان امكنهم‎.
اعمال  27:39 (Arabic)
(Vulgate (Latin)) Actus 27:39 Cum autem dies factus esset, terram non agnoscebant: sinum vero quemdam considerabant habentem littus, in quem cogitabant si possent ejicere navem.
Actus 27:39 (Vulgate)
(Joao Ferreira de Almeida (Portuguese)) Actos 27:39 Quando amanheceu, não reconheciam a terra; divisavam, porém, uma enseada com uma praia, e consultavam se poderiam nela encalhar o navio.
Actos 27:39 (JFA)
(Good News Translation) Acts 27:39 When day came, the sailors did not recognize the coast, but they noticed a bay with a beach and decided that, if possible, they would run the ship aground there.
Acts 27:39 (GNT)
(Holman Christian Standard Bible) Acts 27:39 When daylight came, they did not recognize the land, but sighted a bay with a beach. They planned to run the ship ashore if they could.
Acts 27:39 (HCSB)
(International Standard Version) Acts 27:39 When day came, they didn't recognize the land, but they could see a bay with a beach on which they planned to run the ship ashore, if possible.
Acts 27:39 (ISV)
(King James Version) Acts 27:39 And when it was day, they knew not the land: but they discovered a certain creek with a shore, into the which they were minded, if it were possible, to thrust in the ship.
Acts 27:39 (KJV)
(Today's New International Version) Acts 27:39 When daylight came, they did not recognize the land, but they saw a bay with a sandy beach, where they decided to run the ship aground if they could.
Acts 27:39 (TNIV)
(개역 한글판 (국한문)) 사도행전 27:39 날이 새매 어느 땅인지 알지 못하나 경사진 해안(海岸)으로 된 항만이 눈에 띄거늘 배를 거기에 들여다 댈 수 있는가 의논(議論)한 후(後)
사도행전 27:39 (개역 한글판 (국한문))
(바른 성경 (국한문)) 사도행전 27:39 날이 새자, 그들은 어느 땅인지 알지 못하나 海邊이 있는 어떤 항만을 發見하고 그곳에 배를 들여 댈 수 있을지 議論하였다.
사도행전 27:39 (바른 성경 (국한문))
(개역 개정판 (국한문)) 사도행전 27:39 날이 새매 어느 땅인지 알지 못하나 傾斜진 海岸으로 된 港灣이 눈에 띄거늘 배를 거기에 들여다 댈 수 있는가 議論한 後
사도행전 27:39 (개역 개정판 (국한문))
(가톨릭 성경) 사도행전 27:39 날이 밝자, 어느 땅인지 알 수는 없지만 해변이 평평한 작은 만이 보였다. 그래서 수 있으면 배를 그 해변에 대기로 작정하였다.
사도행전 27:39 (가톨릭 성경)
(개역 국한문) 사도행전 27:39 날이 새매 어느 땅인지 알지 못하나 경사진 해안(海岸)으로 된 항만이 눈에 띄거늘 배를 거기에 들여다 댈 수 있는가 의논(議論)한 후(後)
사도행전 27:39 (개역 국한문)
(킹제임스 흠정역) 사도행전 27:39 날이 새매 그들이 그 땅을 알지 못하였으나 해변이 있는 작은 항만을 발견하고는 할 수 있는 대로 배를 거기로 들여다 대려고 생각하니라.
사도행전 27:39 (킹제임스 흠정역)
(공동번역 개정판(1977)) 사도행전 27:39 날이 밝자 어느 땅인지는 알 수 없었지만 모래밭이 있는 물굽이가 눈에 띄어 어떻게 해서든지 거기에다가 배를 대기로 작정하였다.
사도행전 27:39 (공동번역 개정판(1977))
(현대어성경) 사도행전 27:39 날이 밝자 어느 땅인지는 알 수 없었지만 모래밭이 있는 항만이 보였다. 그들은 위험을 무릅쓰고라도 바위돌을 헤치고 모래밭까지 배를 대야 할지를 의논하다가
사도행전 27:39 (현대어성경)
(New International Version (1984)) Acts 27:39 When daylight came, they did not recognize the land, but they saw a bay with a sandy beach, where they decided to run the ship aground if they could.
Acts 27:39 (NIV84)



New Living Translation (NLT) Holy Bible, New Living Translation, copyright © 1996, 2004, 2015 by Tyndale House Foundation. All rights reserved.

Old Testament
  • 25. Lamentations (5)
  • 1
  • 2
  • 3
  • 4
  • 5
  • 29. Joel (3)
  • 1
  • 2
  • 3
  • 31. Obadiah (1)
  • 1
  • 34. Nahum (3)
  • 1
  • 2
  • 3
  • 35. Habakkuk (3)
  • 1
  • 2
  • 3
  • 36. Zephaniah (3)
  • 1
  • 2
  • 3
  • 37. Haggai (2)
  • 1
  • 2

New Testament
  • 50. Philippians (4)
  • 1
  • 2
  • 3
  • 4
  • 51. Colossians (4)
  • 1
  • 2
  • 3
  • 4
  • 52. 1 Thessalonians (5)
  • 1
  • 2
  • 3
  • 4
  • 5
  • 53. 2 Thessalonians (3)
  • 1
  • 2
  • 3
  • 55. 2 Timothy (4)
  • 1
  • 2
  • 3
  • 4
  • 56. Titus (3)
  • 1
  • 2
  • 3
  • 57. Philemon (1)
  • 1
  • 61. 2 Peter (3)
  • 1
  • 2
  • 3
  • 63. 2 John (1)
  • 1
  • 64. 3 John (1)
  • 1
  • 65. Jude (1)
  • 1
Please login to see history of your searches
for clipboard..
Return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