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송가 62장 - 주 이름으로 모였던 - Prayer Tents


Please login to see history of your searches



62. 주 이름으로 모였던 (Lord, let us now depart in peace)PrevNext
Sheet MusicMidiPPT
가사포함:
가사없이:
Share:

Sheet Music
주 이름으로 모였던 우리들이 헤어질 때에 언제나 함께 하시며 평안케하소서. 아멘
Lord, let us now depart in peace, ho in Thy name are gathered here
Disclose the brightness of Thy face, and be forever near. Amen.




찬송가



새 찬송가



교독문 (Responsive Reading)



새 교독문 (New Responsive Reading)

Return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