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송가 - Prayer Tents


Please login to see history of your searches



새교독문 19. 시편 32편PrevNext
Share:
허물의 사함을 받고 자심의 죄가 가려진 자는 복이 있도다
마음에 간사함이 없고 여호와께 정죄를 당하지 아니하는 자는 복이 있도다
내가 입을 열지 아니할 때에 종일 신음하므로 내 뼈가 쇠하였도다
주의 손이 주야로 나를 누르시오니 내 진액이 빠져서 여름 가뭄에 마음 같이 되었나이다
주께 내 죄를 아뢰고 내 죄악을 숨기지 아니하였더니
곧 주께서 내 죄악을 사하셨나이다
이로 말미암아 모든 경건한 자는 주를 만날 기회를 얻어서 주께 기도할지라
진실로 홍수가 범람할지라도 그에게 미치지 못하리이다
주는 나의 은신처이오니 환난에서 나를 보호하시고
구원의 노래로 나를 두르시리이다
너희 의인들아 여호와를 기뻐하며 즐거워 할지어다
마음이 정직한 너희들아 다 즐거이 외칠지어다




찬송가



새 찬송가



교독문 (Responsive Reading)



새 교독문 (New Responsive Reading)

for clipboard..
Return to Top